연예인이 잘 나갈 때 ‘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2018년 5월 3일

화려한 무대 위 스포트라이트. 쏟아지는 관심과 사랑.

최정상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연예인들에게도 조심해야 하는 것이 있다는데…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가수 김종국이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에게 전한 의미심장한 조언이 다시금 주목 받고 있다.

지난해 10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 강다니엘 씨가 출연했다.

당시 유재석이 “다니엘은 요즘 대세다, 본인 스스로 실감하나”라고 묻자 강다니엘 은 “열심히 하는 모습을 좋게 봐주시는 듯하다”라고 답했다.

이어 유재석은 김종국에게 “종국 씨는 아이돌 대선배다”라며 “강다니엘이 이럴 때(잘 나갈 때) 조심할 것을 알려달라”라고 말했다.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김종국은 1995년 2인조 댄스 그룹 터보로 데뷔했다. 강다니엘의 어마어마한 가요계 선배다.

이에 김종국은 곧바로 “이럴 때 여자 조심해야죠!”라고 답했다. 강다니엘 역시 고개를 끄덕여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이어 유재석은 같은 날 게스트로 출연한 노사연에게도 같은 질문을 했다.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그런데 이때 하하가 끼어들어 “그때 무송이 형이 여자 안 조심해서 누나 만났잖아”라고 말했다. 출연자들은 폭소했다.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노사연은 1994년 가수 이무송과 결혼했다. 이후 방송을 통해 늘 달콤살벌한 부부 생활을 공개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한편, 과거 씨스타 멤버들은 한 케이블 방송에 출연해 “신인 후배들에게 험난한 연예계 생활 조언을 해달라. ‘이런 것 좀 조심해라’라고”라는 질문을 받았다.

연예인이 잘 나갈 때'여자 조심' 해야 하는 이유 (+실제 사례)

이에 멤버 소유와 효린은 곧바로 “남자”, “남자 조심이지”라고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보라 역시 “신인 때는 선배들이 가만 안 놔두잖냐. 남자 선배들이. 선배라고 다 착한 사람만 있는 건 아니다”라고 조언했다.

온라인 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 SBS ‘런닝맨’ 등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