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대익 때문에 손해본 피자나라 치킨공주가 밝힌 내용

2020년 7월 2일

구독자 약 130만 명을 보유한 유튜버 송대익이 주작 방송으로 논란이 된 가운데, 해당 방송의 피해 기업인 피자나라치킨공주가 ‘강력한 법적 대응’을 예고하고 나섰다.

지난 1일 피자나라 치킨공주의 운영사인 리치빔은 “송대익씨가 송출한 방송의 사실 여부에 대하여 전국 가맹점들을 대상으로 확인한 결과, 조작된 것이라고 판단되고 있다”면서 “전국 가맹점의 추가적인 피해를 막기 위해 진행 가능한 모든 법적 절차를 통하여 강력하게 대응할 예정” 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영상은 포털사이트와 SNS를 통해 무분별하게 전파되어 사실처럼 왜곡되었다”며 “피해를 입고있는 전국 소상공인분들을 위해서라도 해당 사안을 절대로 묵과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조작된 영상에 대한 제재를 가하지 않는 구글코리아와 아프리카티비에 대한 후속 절차 또한 검토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송대익 때문에 손해본 피자나라 치킨공주가 밝힌 내용

앞서 송대익은 2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피자나라 치킨공주 경기도권의 한 지점에서 피자와 치킨을 배달시켜 먹는 모습을 방송했다.

이 과정에서 송대익은 “피자와 치킨에서 배달원이 취식한 흔적을 발견하고 해당 지점에 환불을 요구했으나 거절당했다. 치킨은 베어 문 흔적이 있었고 피자는 두 조각이 모자랐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이후 모두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나자 송대익은 영상을 삭제하고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사과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앞서 올린 영상은 조작된 영상이고 사실과 다르다고 말씀드리고 싶다”며 “생방송 중에 지인분과 즉석으로 진행한 몰래카메라였으나 저의 욕심으로 인해서 유튜브에 업로드하였고, 이로 인해 해당 브랜드가 피해를 입는 상황이 됐다. 오로지 저의 욕심으로 인해서 이 일이 벌어졌다. 정말 죄송하다”고 조작을 인정, 사과 했지만 비난 여론은 더 거세졌다.

송대익 때문에 손해본 피자나라 치킨공주가 밝힌 내용

이달 기준 송대익은 무려 134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인기 유튜버다. 지난해 기준 연 추정 수입은 10억원에 달한다. 최근에는 자신의 차로 보이는 수 억원 대의 수입 럭셔리 세단을 자랑하 듯 자신의 SNS에 게재해 화제에 오른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송대익 인스타그램, 송대익 유튜브채널, 피자나라 치킨공주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