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외 선생님한테 갑자기 차단당했는데 내가 잘못한거야?”

2020년 7월 20일

과외 선생님에게 갑자기 차단을 당했다며 억울해하는 학생이 있다.

과외 선생님한테 갑자기 차단당했는데 내가 잘못한거야?

지난 19일 온라인 커뮤니티 ‘전국 대학생 대나무숲’에는 과외 선생님으로부터 어느 날 연락을 끊겼다는 글이 올라왔다.

고등학생인 글쓴이는 대학생인 친오빠 친구로부터 몇 주 전까지 과외를 받다가 갑자기 수업을 그만한다는 ‘통보’를 받았다.

과외 선생님한테 갑자기 차단당했는데 내가 잘못한거야?

과외 선생님은 잘 가르쳐준다는 약속과 달리 수업 준비에 소홀하며 실망스러운 태도를 보였다.

펜과 노트도 학생에게 빌렸으며 수업 시간도 중요한 시험이 있다며 2주나 미뤘다. 그 기간에 숙제는 시험 양식을 출력해오는 것이었고 학생은 노트북이 없어 바로 출력을 할 수 없었다.

과외 선생님한테 갑자기 차단당했는데 내가 잘못한거야?

그런데 선생님은 “숙제니까 네가 해야지”라고 단호하게 말하며 숙제를 못한 탓을 학생에게 돌렸고 학생은 해명했지만 “앞으로 수업 없다. 여태까지 수고했다”라는 말과 함께 잠수를 탔다.

과외 선생님한테 갑자기 차단당했는데 내가 잘못한거야?

결국 학생은 엄마에게 이 상황을 설명하고 과외를 중지했다. 그래도 억울했던 그는 선생님에게 사과를 요구하는 메시지를 보냈지만 돌아온 답은 “에휴 커서 뭐가 될지 기대된다. 차단한다” 가 전부였다.

과외 선생님한테 갑자기 차단당했는데 내가 잘못한거야?

학생은 “내가 도대체 왜 이런 말을 들어야 하냐”며 “(선생님이) 착하다고 들었는데 가면을 쓰고 살았던 건 아닌지 의심스럽다”라고 말하며 글을 마무리했다.

해당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갑자기 왜 저러나”, “자기 화를 학생한테 푸는 듯”, “이상한 사람이다”등의 반응을 보이며 선생님을 비난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MBC ‘지붕뚫고 하이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