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창 조용하다 처음 공개된 이태임 근황

2020년 7월 21일

은퇴한 배우 이태임의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얼마 전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연예계에서 사라진 스타’라는 주제로 갑작스럽게 연예계 은퇴를 선언해 충격을 안긴 이태임의 근황을 전했다.

이태임은 지난 2018년 연상의 M&A 사업가와 결혼을 앞두고 있으며, 임신 중이라고 발표해 큰 화제를 모았다.

은퇴 후 포털사이트 프로필까지 삭제하며 조용한 삶을 살던 이태임은 2018년 9월 아들을 출산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또 한 번 세간의 관심을 불러모았다.

그러던 중 지난해 7월 이태임의 남편이 억대 주식 사기 혐의로 구속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태임의 남편은 2014년경 B기업의 주주들에게 ‘주가 부양을 위해 시세조종을 해주겠다’며 그 대가로 거액을 편취한 혐의로 2018년 3월 구속기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이태임의 은퇴 선언 시기와 남편의 구속기소 된 시기가 비슷한 게 알려지면서 또 한 번 논란을 빚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 기자는 이태임의 근황에 대해 “남편이 구속된 상황이라 홀로 육아를 하며 힘들게 지내고 있다”고 전했다.

다른 기자는  “이태임이 언젠가부터 연예계 활동하면서 특히 욕설 논란 이후 우울증이 심했다고 한다”며 “육아가 절대 쉽지는 않지만 연예계로부터 도망갈 수 있는 도피처라고 생각했던 거 같다. 현재 아이를 친정어머니와 키우고 있는 거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연예계 복귀에 대해서는 “이태임 주변 분한테 듣기로는 복귀는 없을 거라고 한다. 은퇴 선언했을 때부터 의지가 확고했다고 한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이태임이 은퇴할 당시 남겼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당시 그는 “여러 생각과 고통 속에서 지난날 너무 힘들었다. 이제 평범한 삶으로 돌아가려고 한다”는 말을남겨 팬들을 안타깝게 한 바 있다.

또 팬들에게는 “그 동안 저를 사랑해줬던 분들을 잊지 않고 살아가겠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