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실물 공개해버린 ‘승무원 룩북 유튜버’ 이블린 (+반응)

2022년 3월 21일

‘승무원 룩북 유튜버’ 뒤태미인 이블린이 얼굴을 공개했다.

지난 3월 이블린은 자신의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 ‘실물 공개해요’라는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 이블린은 마스크를 벗어 실물을 공개해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받았다.

이블린은 “라이브에서 처음으로 마스크 미착용 실물을 공개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공개적으로 마스크를 처음 벗는 거라서 떨렸다. 즉흥적으로 켰는데 많이 들어와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처음으로 마스크를 벗은 모습을 공개한 이블린은 부끄러운 듯 카메라를 보고 미소를 띄었다.

앞서 ‘승무원 룩북녀’로 이름을 알린 이블린은 과거 자신의 유튜브에 ‘승무원 룩북 / 항공사 유니폼 + 압박스타킹 코디’라는 제목으로 항공사 유니폼을 입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올려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논란이 거세지자 이블린은 “강력한 법적 대응을 위한 절차를 진행하고 있음을 알려드린다”라고 고소를 예고했다.

한편 이블린의 실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대박사건”, “실물을 공개하다니”, “용기가 대단하네요”, “구독자 엄청 빠졌다”, “갑자기 왜 공개한거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뒤태미인 이블린’ 캡처, 이블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