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폭우에 포착된 서울 버스정류장 ‘톰보이’ 빌런 사태 (+최후)

2022년 8월 9일

폭우 속 서울의 한 버스정류장 인근 길가에서 (여자)아이들의 ‘톰보이’ 노래에 맞춰 춤을 춘 남성이 화제가 되고 있다.

수도권 폭우에 포착된 서울 버스정류장'톰보이' 빌런 사태 (+최후)

해당 남성은 길바닥에서 엎드려서 시작했다.

그는 톰보이 노래에 맞춰 진심을 다해 춤을 추면서 그 모습이 한 누리꾼의 의해 공개됐다.

수도권 폭우에 포착된 서울 버스정류장'톰보이' 빌런 사태 (+최후)

남성은 앞 부분이 찢어진 녹색 티셔츠를 입고 비를 맞으며 춤을 추었다.

심지어 남성을 춤을 굉장히 잘 추는 듯 보였다.

수도권 폭우에 포착된 서울 버스정류장'톰보이' 빌런 사태 (+최후)

이를 본 누리꾼들은 “왜 저러는 거야”, “그 와중에 안무 다 안다”, “방송하는 BJ 아닐까”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수도권 폭우에 포착된 서울 버스정류장'톰보이' 빌런 사태 (+최후)

이후 해당 남성의 근황도 공개됐다.

남성은 경찰관 2명 사이에서 지하철역을 통해 끌려가는 모습이 공개됐다.

수도권 폭우에 포착된 서울 버스정류장'톰보이' 빌런 사태 (+최후)

그러나 남성은 경찰관에게 끌려가는 도중에도 춤을 멈추지 않으며 흥을 주체하지 못했다.

수도권 폭우에 포착된 서울 버스정류장'톰보이' 빌런 사태 (+최후)

누리꾼들은 “경찰 뇌정지 웃기네” “그 무엇도 저 영혼을 구속 시킬 수 없다” 등 재미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